블로그 이미지
초딩입맛제주아재
하고 싶은 것만 하며 살고 싶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2007. 2. 25. 22:02 날개를달자

어제에 이어 오늘은 다음과 NHN이 공동 주관하는 '2007 대한민국 매쉬업 경진대회'의 일환으로 열린 '매쉬업 캠프 2007'에 다녀왔다.
주말을 모두 세미나로 보냈더니 주말같이 느껴지진 않았지만 그래도 많은 수확이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다.

시간 주제 강사
~09:50 등 록
10:00~10:10 환영 및 진행 안내 신수완 윤석찬
10:10~10:40 Daum API 소개 I- 인증, 검색 백주성 이희권
10:40~11:10 Daum API 소개 II- 블로그, 디앤샵, 여행 주원기 김해영
김태용
11:10~11:20 휴 식
11:20~11:50 Naver API 소개 I- 검색, 데스크탑 현동석 김홍준
11:50~12:30 Naver API 소개 II- 지도 박선문
12:30~14:00 점심 및 멘토와의 만남
14:00~14:30 10대 과제 설명 -
14:30~17:00 프로젝트 진행 (프로젝트룸)
17:00~17:50 프로젝트 리뷰 (전체 모임)
17:50~18:20 시상 및 경품 추첨
  • 멘토: 박상길 김경준 권순국 장정환 손승현 김선호


국내 IT업계의 선두주자이자 라이벌관계인 다음과 NHN이 손을 잡고 주최한 행사라서
시작부터 큰 관심을 받아왔으나 예상외로 참가자가 적어서 주최측도 적잖히 당황한 기색이었다.
100명 예상에 63명 참가라니....
추가 등록까지 받을 정도로 관심이 뜨거웠던 행사에 어찌하여 미달이라는 사태가 발생했는지
나로서는 알 길이 없지만 오후시간에 머물렀던 협소한 프로젝트룸을 생각하면 차라리 잘된일이었던 것인지도 모르겠다.

캠퍼스 깊숙한곳에 위치해 있어 한참을 찾아 헤맨끝에(연대 캠퍼스를 처음 방문한터인지라...) 닿을 수 있었던 연세대 상남경영원을 행사장소로 정한것은 다소 불만스러웠으나 행사 스텝(다음과 NHN의 개발자)분들이 친절하게 대해주신 덕에 사소한 불만은 잊기로했다.
휴식시간에 참가자들이 이용하도록 배려해준 음료와 다과(종류가 다양했다)들은 비워지는 즉각 새것으로 채워졌고 출장뷔페로 제공된 점심식사도 나름대로 신경을 많이 쓴듯했다.

오전 시간은 다음과 네이버의 OpenAPI 에 대한 소개와 샘플 시연이 있었고 오후에는 주최측에서 준비한 6개의 과제별로 지원자들을 따로 소규모 회의실(정말 소규모였다...)로 배치하여 주어진 과제를 코딩하는 프로젝트시간이었다. 이때 노트북을 지참했던 참가자들은 스스로 코딩을 할 수 있었지만 그렇지 못한 참가자들은 그저 남들 코딩하는걸 구경하거나 다른 참가자의 작업에 조언을 해주거나 하면서 말 그대로 참가에 의의를 둘 수 밖에 없었다.
이점 역시 아쉬웠던 부분중 하나였지만 비용이 많이 드는 부분이니만큼 이해할 수 밖에..
(그래도 굳이 불평을 토로 하자면...돈 많은 회사들 아닌가 -_-;;)

프로젝트진행이 끝나고 각 팀(과제로 나뉘어진)의 산출물을 간단하게 시연하는 시간이 있었는데 몇몇 작품들은 정말 뛰어난 상업성과 퀄리티, 독창적인 아이디어를 뿜어냈다. 역시 세상은 넓고 인재는 많다. 우물을 나와바야 넓은 세상을 볼 수 있지 않겠는가...

행사의 마지막은 경품추첨....
이 시간을 기다린것은 아니고 워낙에 이런쪽으로는 복이 없는지라 기대도 안했지만, 역시나 건진것이 없었다.
iPod을 받았으면 아내에게 좋은 선물이 됐을텐데 아쉽다 ㅜ.ㅜ
USB메모리라도....
Xbox 360을 힘겹게 받아 들던 여자분이 어찌나 부럽던지...
일찍자고 돼지꿈을 꿨어야 했다....

이틀에 걸친 세미나로 휴일임에도 불구하고 꿀맛같은 늦잠을 빼앗겨 피곤하긴 했지만 나의 시야를 한단계 넓혀준 좋은 계기가 됐다. 그리고 또 한번 생각한다.

개발자가 되길 잘했다고....
꿈을 이루어 행복하다고....

I'm so happy~~
posted by 초딩입맛제주아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Channy 2007.02.26 10:03  Addr Edit/Del Reply

    네.. 여러 가지로 불편한 점이 있어서 죄송합니다. 저희도 대학생 신청자들이 많이 참석할지 알았는 데 의외로 일반인들이 많이 참석해서 더 놀랐습니다. 하여튼 그래서인지 마지막 리뷰때는 더 재미있지 않았나 싶습니다. 이번이 처음이니 다음 캠프때는 더 잘 준비해 보겠습니다. 해피 코딩 되셨길...

    • BlogIcon 물결 2007.02.26 10:19  Addr Edit/Del

      불편함 보다는 유익함이 더 많았습니다~^^
      횟수를 거듭하면서 그러한 불편은 해소가 되겠죠.
      어제 말씀하신대로 매쉬업 블로그를 꾸준히 모니터링 하시나봅니다 ㅎㅎ
      누추한 제 블로그까지 방문을 해주시다니, 영광입니다~!